의료상담 법률상담
생명의전화 아동상담
최종편집
2019-08-23 오후 1:4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문경뉴스종합
정치/도정뉴스
시장동정
문경시의회소식
시민알림방
선관위뉴스
읍면동소식
행사/기관단체
교육/문화/축제
경찰/사건사고
문경새재/도자기
출향인동정
오피니언
기자수첩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사/인물동정
화제인물
기업/기업인
농협/농업인
문경관광/비경
맛있는집
 
2019-02-02 오전 11:38:08 입력 뉴스 > 문경뉴스종합

최교일 국회의원
최근의 사태와 관련, 해명 보도자료



최교일 국회의원은 최근의 사태와 관련, 아래와 같이 해명 보도자료를 보내왔다., <전문을 게재한다>

 

최교일 의원입니다.

오늘 오전 김현정 뉴스쇼 보도에 대해 제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당시 가이드 대니얼조의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1. 다시 한 번 분명히 말씀드리지만, 저는 결코 대니얼조에게 스트립쇼를 하는 곳으로 안내해달라고 한 적이 없습니다. 편하게 술 한 잔 할 수 있는 곳으로 안내해달라고 했습니다.

 

2. 우리 보좌관이 저를 말렸다고 하는데, 보좌관은 그런 말을 사실이 없다고 합니다. 보좌관이 말렸다는 것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며, 마치 가서는 안 될 곳을 간 것처럼 보이게 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3. 당일 해당 주점에는 지금도 현직인 한국계 미국인 판사, 한국계 미국인 변호사가 같이 들어갔고 총 10여명 들어갔습니다. 가이드 대니얼조는 식사 후 차로 해당 주점까지 이동했다고 주장합니다만, 저희 일행은 이른 저녁에 상하이몽이라는 식당에서 식사를 하고 도보로 약 2~3분 거리인 해당 주점까지 걸어갔습니다.

 

같이 갔던 일행들도 분명히 걸어간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해당 주점 이름은 명확히 기억나지 않습니다만, 그 곳은 식사도 하고 술도 마실 수 있는 곳이었습니다. 미국 변호사에게 다시 한 번 확인한 결과 주마다 법이 틀리나 뉴욕 맨하탄에서 술을 파는 곳에서는 옷을 다 벗는 스트립쇼를 할 수 없다고 합니다.

 

뉴욕주법을 다시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저희 일행 10여명이 한 테이블에 빈틈없이 빙 둘러앉아 대화를 나누고 술을 먹고 있었고 무희들이 저희 테이블에 와서 춤을 췄다는 주장은 절대 사실이 아닙니다.

 

그 당시 한쪽 무대에서 무희들이 춤을 췄던 것 같기는 하나 거기서 누구도 완전히 옷을 다 벗고 춤을 춘 사람은 없었고 무희들이 우리 테이블에 오지도 않았으며 옷을 벗고 완전히 나체로 춤추는 것은 누구도 보지 못했습니다.

 

4. 대니얼조가 당시 우리와 같이 술을 마셨는지에 대해 같이 갔던 일행들은 대부분이 이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즉 대니얼조는 해당 업소에 우리와 함께 들어간 적은 없다는 겁니다. 다른 날 다른 일행과 어떤 업소에 들어갔는지는 모르겠으나, 우리와 함께 들어간 적은 없었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5. 대니얼조는 당일 미국 변호사가 없었다고 하는데 이 부분도 사실이 아닙니다. 현장에는 지금도 현직인 한국계 미국인 판사와 한국계 미국인 변호사가 분명히 있었습니다. 이미 언급한 것처럼 저녁 일찍 식사를 했고 술집에서도 가볍게 한잔 마시고 일찍 나왔기 때문에 두 한국계 미국인 법조인은 저와 같이 저희 일행이 투숙한 호텔로 와서 호텔바에서 술을 한잔 더 하고 헤어졌습니다.

 

6. 대니얼조는 우리 일행이 국민세금으로 술집에서 사용한 것처럼 표현을 했습니다만, 당일 계산은 사비로 나눠냈으며 공금은 절대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7. 대니얼조가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밝힌 바에 의하면 본인이 가이드 현역의원 중 룸살롱에 가서 새벽까지 술을 먹는 경우 캐나다에 넘어가서 세계 각국 여성들의 스트립바에 가자고 조른 경우 심지어 호텔로 여성을 불러달라고 한 사례까지 언급했습니다만, 그 부분에 대해서는 2회의 인터뷰를 하면서 상세한 내용은 일체 밝히지 않았습니다.

 

저녁식사 후 2-3분 걸어가서 인근 술집에서 간단히 술 한잔 한 것은 문제삼고. 캐나다까지 넘어가서 스트립쇼를 보자고 조르고 여자를 불러달라고 조른 그런 중한 사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는다면, 이는 저를 표적으로 하는 의도적인 폭로임이 명백합니다.

 

만약, 저를 표적으로 한 제보가 아니라면 그 세 건이 훨씬 더 중한 사건으로 보이는데 CBS와 대니얼조는 그 현역의원들이 누구인지도 반드시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8. 대니얼조는 오늘 오전 인터뷰에서 저는 개인적으로 어느 당을 지지하거나 최교일 의원과 아무 개인적인 감정은 없는 사람이라고 밝혔습니다만, 이것도 명백히 거짓입니다.

 

오늘 아침 오전 950분경, 대니얼조, 한국명 조경희씨에 대해 저희 지역사무실로 충격적인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국제전화로 추정되는 전화를 걸어 온 제보자의 표현대로라면, “너무 억울하게 당하시는 것 같아 제보를 한다 했습니다.

 

제보 내용은,

대니얼 조의 한국명은 조경희이며,

대니얼 조, 조경희는 2017. 4. 27. 더불어민주당으로부터 조직특보 임명장을 받았는데, 임명장 번호는 “2017-대선-6661이며,

2017. 4. 30일에는 더불어민주당으로부터 “2017-대선-경제벤처-380로도 임명장을 받았으며,

제보자는 대니얼 조의 카톡 프로필에 민주당 안민석 의원과 같이 찍은 사진도 있다고 알려 왔습니다.

 

저희가 확인해본 결과 그 모든 것이 사실로 확인됐습니다. 해당 사진들을 공개합니다. <사진 공개> 대니얼조, 조경희는 지난 대선 때 더불어민주당으로부터 여러개의 임명장까지 받은 바 있는 민주당 지지자입니다.

 

지난 대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을 위해 노력한 것으로 보여집니다. 조경희는 지난 20174, 더불어민주당 제19대 대통령후보 문재인 조직특보 임명장을 받았습니다.

 

또한 20174, 민주당의 제19대 대선 중앙선대위 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정책자문위원으로 임명장을 받기도 했습니다. 지난 20177월 워싱턴 DC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의 오찬에도 초대받았습니다.

 

본인 표현대로라면 지난 20년 동안 수많은 인사들의 미국일정 가이드 생활을 해오면서 다른 현역의원들에 대한 추태를 보았다고 언급하면서도 오직 최교일 의원만을 문제삼는 것은 야당의원을 표적으로 했다고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경희씨는 이 사건을 제보하기 전에 민주당 인사와 연락한 사실이 있는지, 있다면 누구와 연락했는지 분명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이 사건애 대해 법적 대응 준비 중임을 알려드립니다.

 

 

 

 

 

 

문경인터넷뉴스사(mginews@empal.com)

       

  의견보기
5090904
아니땐 꿀뚝에 여기날까. 공인으로써 처신을 잘했어면 이런일이 없을을탠데 오물이 문경에 틸까 심히 걱정이 되네요... 2019-02-03
이진섭
그나물에 그밥. 콩심으대 콩나고 팥심은대 팥난다고 그런 군의원 공천준 결과 아니게ㅆ습니까.이제 문경은 괜찮을까요. 2019-02-03
시민
이사람 정말 안끼이는데가 없네요 나쁜기사나는데는 이정도면 사과하고 사퇴해야되는거 아닌가요 지역구가 문경이라는것이 쪽팔리네요 2019-02-03
하구산
민주당당원이 문제가아니라 한지역을 대표하는 의원의 처세가 문제인듯합니다.그리고 사과부터 해야지 변명이 옹졸합니다. 국회의원이나도의원시의원 그누구도 지역경제가 무너지고 있는데 고민을 하시는지요? 2019-02-03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문경인터넷뉴스- 후원하기 참여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기획재정부 방문,내년 ..
문경시- ㈜마루종합식품
50억 규모 투자양..
문경시-SK텔레콤- SK브로드밴드
5G기반 관광..
전국근대5종 선수권대회 개회식 참석

○… 고윤환 문경시장은 8월 19일 오후 5시 실내체육관..

근대5종 선수권 대회 개회식 참석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은 8월 19일 오후 5시 문경 ..

문경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결혼이민여..
문경유치원(원장 우윤숙) 전체 유아 대상, 여..
늦갂기 화가, 마성면 정춘식(64)씨제38회..
경북도 추석 앞두고 벌초시 예초기 사용 조심 ..
8월 민방위의 날 맞아 흥덕종합사회복지관에서..
문경시, 쓰레기 처리문제 적극 대처 『자원..
도내 불법투기.방치폐기물 강력 대응!! 불법폐..
흥덕종합사회복지관(관장 오광희)2019 하반기 ..
한국농어촌공사 문경지사(지사장 안영용) 청렴..
경상북도, 노후상수도 정비사업에 3천300억 원(..
문경시,귀농귀촌연합회(회장 이옥금)2019 문경..
문경시, 평생교육 활성화 박차 100세 시대 배움..
문경시 소규모도시재생지원센터 ‘주민건강증..
문경대학교(총장 신영국)우수교수 포트폴리오 ..
문경출신 호국인물 故 박동진 중사 제69주기 ..
문경경찰서(서장 변인수) 갑질 및 직장내 괴롭..
문경관광개발주식회사박희일 대표이사 취임, ..
문경문화예술회관 문희아트홀김홍기 재즈앙상..
문경소방서(서장 오범석)글로벌선진학교에서 ..
경상북도 한국국토정보공사와 스마트공간정보 ..
문경시 드림스타트금융 똑똑, 경제 똑똑’프로..
한국농어촌공사 문경지사(지사장 안영용)경영..
제38회 전국 근대5종 선수권 대회문경온누리스..
문경시 보건소출산장려 및 금연 홍보 캠페인 실시
문경대학교(총장 신영국)필리핀, 바탄페닌슐라..
문경시 육아종합지원센터문경시 노인복지관(관..
문경소방서(서장 오범석) 문경새재 호텔에 소..
이번주에는 어떤 행사들이.. 6.25 전쟁영웅 박..
호계면 개발자문위원회(위원장 안창주) 아기 출..
문경문학아카데미’ 8월 강좌 개최문경문화 117..
영남권 5개 시·도의회 공동주최지방자치법 전..
경상북도, 기업, 도민 대상, ‘2019년 규제개선..
전국근대5종 선수권대회 개회식 참석
근대5종 선수권 대회 개회식 참석
문경드론축, 성대한 마무리 축제 계기로 산업..
우리 모두 집집마다 태극기를 달아요어린이집 ..
문경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꿈틔움 버스타고~..


방문자수
  전체방문 : 87,255,850
  어제접속 : 18,644
  오늘접속 : 4,087
문경인터넷뉴스 | 경상북도 문경시 모전동 115-2 | 제보광고문의 054-555-5065 | 팩스 054-555-5066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3.24 | 등록번호 경북 아00015호
발행인,편집인 장영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영화
Copyright by mg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mginews@empal.com